로그인 | 회원가입 | 비번찾기

준비되지 않은 등산은 당신 몸을 망칩니다.

이백휴 2011-04-15 (금) 08:44 11년전 1842
평소 아무런 운동도 하지 않던 당신,
주말을 맞아 친구들과의 친목도 다질 겸 등산을 하기로 한다.
배낭에는 과자와 캔맥주 등 주전부리를 가득 담아 간다.
산 초입부터 빠른 걸음을 유지하던 당신은 숨이 턱까지 차오르고 목이 말라 잠시 쉬기도 하지만 이내 체력의 한계를 느낀다.
그렇게 무리해서 산 정상에 올랐다가 다시 산을 내려와서 피곤을 풀 여지도 없이 친구들과 술집을 향한다.
집에 돌아와서도 한동안 온몸이 무겁고 무릎과 허리 등이 욱신거린다.

우리나라의 등산 인구는 현재 1800만 명에 이른다고 한다.
하지만 위의 사례처럼 아무런 준비 없이 한 등산은 오히려 피곤을 가중시키고 신체에 무리를 주어 건강을 해치게 된다.
일주일 내내 아무런 운동도 하지 않다가 주말의 등산으로 건강을 보상받으려 해서는 안 되겠다.
한 번쯤은 자신의 등산 스타일에 대해서 점검해 본 뒤에 등산을 해야 한다.

나는 평일에도 꾸준히 산악자전거를 탄다.
충분히 스트레칭을 하고 정상 반환점에서는 팔굽혀펴기 등을 한다.
집에 돌아오면 샤워전에 윗몸일으키기 등으로 마무리 운동을한다.
이렇게 운동을 생활화 하는 것은 건강한 신체에서 건강한 정신과 감성이 나오기 때문이다.

내가 설계해서 내 스스로 걸음 해야지 남의 설계에 그저 뭍어 가는 산행은 무리가 따른다.
이런 일상의 습관들은 실제로 내 작품세계에도 영향을 미치는데
기분좋게 출발해서 좋은 감성으로 촬영에 임했을 때 창의력이 돋보이는 새로운 작품을 얻게된다.






이수영 2011-04-29 (금) 18:07 11년전
  평소에 MTB를 꾸준히 하시는 군요.
정말 본 받을 점이 한 두가지가 아닌것 같습니다. ㅎㅎ
건강한 신체에 건강한 감성이 나온다는 말씀에 동의 합니다.
하지만 때로는 그런 여건이 못되는 사람들도 있는데 정말 부러운 삶을 사십니다.
주소
이백휴 2011-05-01 (일) 11:49 11년전
  자전거는 제게 또하나의 마누라입니다.
자전거가 없었다면 아마 대형배낭을 메고 꾸준한 산행과 촬영을 못했을 것입니다.
가끔 들려주시니 반갑습니다.
잘 계시지요...
주소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1 뿌린대로 거둔다. 이백휴 06-29 1067
30 대형카메라는 폼으로 쓰는게 아니다! 3 이백휴 06-15 3580
29 명작은 '자주'에서 나온다. 1 이백휴 05-16 1173
28 초보 사진가들이 고쳐야 할 나쁜 버릇 이백휴 04-26 1296
27 어느 농부의 깨달음 이백휴 02-29 1313
26 딸만 둘인 아비로서 가슴에 와 닿는 글(펌) 이백휴 02-17 1196
25 그냥 해보는 겁니다. 1 이백휴 12-27 1242
24 아웃도어 패밀리 1 이백휴 10-18 1606
23 전라일보에 덕유산을 소개했습니다. 이백휴 09-09 1321
22 속도보다 방향이 중요합니다. 5 이백휴 06-09 1892
준비되지 않은 등산은 당신 몸을 망칩니다. 2 이백휴 04-15 1843
20 자료] 남한의 산 (높이별) 3 이백휴 02-16 3073
19 덕유예찬 철인제작 6 이백휴 12-23 2330
18 제대로 된 산사진을 찍으려거든... 1 이백휴 12-20 2041
17 휴식의 기술 2 이백휴 11-10 1875
처음  1  2  3  4  맨끝


전시된 모든 자료는 법률 제 5015호 저자권법에 의해 보호되며 협의되지 않은 무단 전제및 복제/사용을 금지합니다.
모든 글과 사진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저작권이 있습니다. Copyright(c) 2008 dukyusa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