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비번찾기

펌]어느 명판결(버릇없는 한국판사들 이글을 읽었으면....)

이백휴 2013-04-04 (목) 11:39 8년전 1017
어느 판사의 명판결

1930년 어느 날.
상점에서 빵 한 덩어리를 훔치고
절도혐의로 기소된 노인이 재판을 받게 되었습니다....

판사가 정중하게 물었습니다.
"전에도 빵을 훔친 적이 있습니까?“
"아닙니다. 처음 훔쳤습니다.“
"왜 훔쳤습니까?“
"예, 저는 선량한 시민으로 열심히 살았습니다.
그러나 나이가 많다는 이유로 일자리를 얻을 수 없었습니다.
사흘을 굶었습니다.
배는 고픈데 수중에 돈은 다 떨어지고 눈에는 보이는 게 없었습니다.
배고픔을 참지 못해 저도 모르게 빵 한 덩어리를 훔쳤습니다.“

판사는 잠시 후에 판결을 내렸습니다.
"아무리 사정이 딱하다 할지라도 남의 것을 훔치는 것은 잘못입니다.
법은 만인에게 평등하고 예외가 없습니다.
그래서 법대로 당신을 판결할 수밖에 없습니다.

당신에게 10달러의 벌금형을 선고합니다."

노인의 사정이 너무도 딱해
판사가 용서해줄 것으로 알았던 방청석에서는 인간적으로 너무 한다고 술렁거리기 시작했습니다.

판사는 논고를 계속했습니다.
"이 노인은 이 곳 재판장을 나가면 또 다시 빵을 훔치게 되어 있습니다.
이 노인이 빵을 훔친 것은 오로지 이 노인의 책임만은 아닙니다.
이 도시에 살고 있는 우리 모두에게도,이 노인이 살기 위해
빵을 훔쳐야만 할 정도로 어려운 상황임에도
아무런 도움을 주지 않고 방치한 책임이 있는 것입니다.

그래서 저에게도 10달러의 벌금형을 내리겠습니다.
동시에 이 법정에 앉아 있는 여러 시민들께서도
십시일반 50센트의 벌금형에 동참해주실 것을 권고합니다."
그러면서 그는 자기 지갑에서 10달러를 꺼내어 모자에 담았습니다.

이 놀라운 판사의 선고에 이의를 제기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습니다.
그렇게 해서 거두어진 돈이 모두 57달러 50센트였습니다.

판사는 그 돈을 노인에게 주도록 했습니다.
노인은 돈을 받아서 10달러를 벌금으로 내고,
남은 47달러 50센트를 손에 쥐고 감격의 눈물을 글썽거리며 법정을 떠났습니다.

 
이 명판결로 유명해진 피오렐로 라과디아 판사는
그 후 1933년부터 1945년까지 12년 동안 뉴욕 시장을 세 번씩이나 역임했던 존경받는 인물이었습니다.
그는 늘 사람들의 마음을 기쁘게 하고 즐겁게 해주어서
'작은 꽃(Little flower)'이라는 애칭으로 불리웠다고 합니다.

그런데 아깝게도 뉴욕시장 재직 중에 비행기 사고로 순직하였습니다.
뉴욕에는 세 개의 공항이 있는데,
그 중 하나가 맨해튼에서 13km쯤 떨어진 잭슨 하이츠에 있는 공항으로,
그의 이름을 따서 만든 '라과디아(La Guardia Airport)공항'입니다.

우리나라에도 이런 판사가 많이 나온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요즘 개콘의 '나쁜사람'이라는 코너가 생각나네요...ㅎㅎㅎ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6 한국경제 취재기사 이백휴 07-17 470
45 익산신문] 덕유산 영혼 담기 20년 사진가 이백휴 이백휴 07-11 1492
44 아동 문학가 권정생님의 유언장 1 이백휴 01-29 1760
43 우리가 버려야 행복한 것들 2 이백휴 01-10 991
42 다름과 틀림 3 이백휴 10-23 920
41 사람 몸속에 키워선 안되는 몹쓸 벌레(펌) 이백휴 09-27 968
40 우리나라 산은 몇개나 될까?(산림청 자료) 이백휴 09-12 1049
펌]어느 명판결(버릇없는 한국판사들 이글을 읽었으면....) 이백휴 04-04 1018
38 1957년 지리산 천왕봉 감동 산행기(펌) 이백휴 03-12 1060
37 좋은 땅의 조건 1 이백휴 11-26 1300
36 이런 친구 곁에 있으신가요? 2 이백휴 11-19 1083
35 약점이 아닌 강점으로 승부하라 이백휴 10-09 1049
34 틀릴 수 있는 기회를 포기하지 말라 이백휴 10-09 917
33 어느 회사의 면접 시험 문제(틀을 깨고 생각하기) 2 이백휴 08-13 1221
32 노후에 어디에서 살 것인가(모셔온 글) 1 이백휴 07-02 1353
 1  2  3  4  맨끝


전시된 모든 자료는 법률 제 5015호 저자권법에 의해 보호되며 협의되지 않은 무단 전제및 복제/사용을 금지합니다.
모든 글과 사진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저작권이 있습니다. Copyright(c) 2008 dukyusan.com All Right's Reserved.